승리와 희생의 도시, 여가와 휴식이 있는 도시. 호국의 고장  칠곡. 문화유산


민속놀이

트위터에 담기 페이스북에 담기
공기받이
어린이들이 많이 하는 놀이로, 새알 만한 돌 다섯 개를 가지고 논다.

먼저, 다섯 개를 바닥에 깔아 하나를 위로 던진 후, 그 사이에 하나씩 줍고 떨어지는 돌을 받는다. 이렇게 다 주운 다음은 둘씩 줍고, 세 번째는 하나·셋을, 네 번째는 네 개를 한번만에 줍는다. 다음은 네 개를 손에 쥐고 한 개를 던지면서 땅에 ㄱ자를 그린다.
이것이 끝나면, 다섯 개를 살짝 던져 손등으로 받았다가, 다시 던져 손바닥을 아래로 하여 받으면 한 개에 두 점씩 치고, 손바닥을 위로 하여 받으면 한 점씩 쳐서 정해 놓은 점수에 먼저 도달하는 사람이 이기는 놀이다.
이 방법 외에, 콩이나 작은 돌을 넣은 주머니 공기 2개 이상을 가지고, 위로 던졌다 받는 놀이도 있다.

본문 콘텐츠 담당자, 최종수정일

담당자
새마을문화과이형기054)979-6432
최종수정일 :
2015-08-02

본문 유틸리티

  • 인쇄
  • 위로
고객만족도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평가
인증후선택 통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