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와 희생의 도시, 여가와 휴식이 있는 도시. 호국의 고장  칠곡. 문화유산


현재 위치

> 문화유산 > 인물

인물

트위터에 담기 페이스북에 담기
이세재(李世載) 1648년(인조26)~1706(숙종32)
문신. 자는 지숙(持叔), 본관은 용인(龍仁), 나주 목사(羅州牧使) 하악(河岳)의 아들이다.

1669년(현종 10)에 사마시(司馬試)에 합격, 1694년(숙종 20) 알성문과(謁聖文科에 을과(乙科)로 급제, 대간직(臺諫職)을 거쳐 동래 부사(東萊府使)로 나가 일본과의 교역(交易)사무를 엄격하게 처리했다.

그후 경상도 관찰사, 1701년 평안도 관찰사를 역임, 1703년(숙종 29) 한성부 우윤(漢城府右尹)을 거쳐 대사간·도승지(都承旨)·경기도 관찰사·형조 참판(刑曹參判)을 지냈다.

문헌(文獻)
肅宗實錄, 國朝人物考



본문 콘텐츠 담당자, 최종수정일

담당자.
새마을문화과이형기054)979-6432
최종수정일 :
2015-08-02

본문 유틸리티

  • 인쇄
  • 위로
고객만족도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평가
인증후선택 통계보기